본문 바로가기
리뷰/기타 리뷰

이케아 먹방) 33개월 아기랑, 이케아 푸드코트 메뉴

by 또리맘님_ 2022. 11. 12.
728x90
반응형


이케아는 한 바퀴 휘리릭 구경한 후에 저녁 식사까지 한 끼 해결할 수 있어 종종 애용해요.
먹을 거 사 오라고 시키면 메뉴판에 있는 거 다 사 오는 남편 덕분에 장본 값 보다 먹는데 쓰는 돈이 더 나온답니다.
어디 말하기도 부끄럽네요. 제목이 이케아 먹방이니 먹는 거나 보여드리겠습니다.

헤이즐넛 케이크 3500원


크리스마스 기념 디저트라 데코도 예쁘게 되어있어요. 초코 롤빵과 맛이 흡사해요.
요즘 초코롤빵이 초심을 잃어서 초코 맛은 커녕 향도 안 느껴지던데 그거 먹느니 이걸 먹겠어요.

티라미슈 4900원


꾸덕하니 맛있지만 커피랑 먹어도 달아서 한 개 다 먹지는 못하겠어요.
이케아 회원은 평일 커피 무료입니다~ 그러고 보니 이케아가 마케팅을 잘한 것 같아요.
커피가 무료이니 밥을 먹으면서도 식후에 디저트를 먹게 되거든요.

돼지고기 스테이크(라고 쓰지만 돈까스로 읽어요) 8900원


소스가 아주 정감 가는 그 맛에 가까워요. 저는 이 메뉴를 참 좋아해요.
누구나 먹어도 무난하게 좋아할 맛이라고 생각합니다.
너무 무난해서 매운 거 좋아하는 분들은 매콤한 게 당기실 수 있어요.

비프스테이크 11,900원


소고기라고 가장 비싼 비프스테이크.
이번에 처음 본 메뉴였는데, 아기가 먹기엔 매웠고 어른이 먹기엔 괜찮았어요.
또리가 소고기를 잘 안 먹어서 이렇게라도 한 입 먹었으면 했는데 아쉬웠어요.

샐러드 2900원, 뒤에 감자 샐러드는 2500원


드레싱도 안 뿌린 샐러드를 남편은 왜 사 왔는지 모르겠지만..
아이는 샐러드의 방울토마토와 올리브를 아주 맛있게 먹어주었어요.
그래서 첨엔 왜 샀냐고 했다가 나중엔 잘 사 왔다 했어요.

아기 밥 닭 필레 2900원


돈가스처럼 보이지만 닭고기예요. 아기도 잘 먹어요.
3천 원도 안 하는 가격이라니 새삼 저렴하긴 하네요.

미트볼 8900원


아기가 닭 필레 안 먹으면 같이 먹일 요량으로 사 온 모양인 듯.
감자 샐러드까지 있어서 든든해요. 제가 미트볼을 안 좋아해서 그런지 그냥저냥 먹을만해요.
이렇게라도 고기 한 입 먹었으면 하는 마음으로 들이대지만 아이는 거부ㅠㅠ


푸드코트에서 보이는 전경(?)
조명이 반짝반짝 예뻐서. 또리랑 같이 예쁜 거 보고 있어서 좋아서.


푸드코트에서 이렇게 거하게 먹는 사람 있나요? 다시 한번 부끄럽네요..
하지만 맛있고 배부르니 행복한 우리 가족~
줄 서서 성심껏 골라 사 온 남편도 칭찬해. 잘 먹어 준 또리도 칭찬해.


이케아도 크리스마스를 기다리고 있어요.


인테리어 사진을 많이 찍었다고 생각했는데 몇 장 없네요..


가끔은 웃긴 남편의 유머


바닥의 물고기 영상이 신기한 33개월

이렇게 좋아했는데


또리가 딱 하나 스스로 카트에 담는 게 있었으니 축구공 모양의 봉제인형이에요.
계산 다 했는데 집에 오니 없더라는... 슬픈 이야기로 글을 마무리해요.

728x90
반응형

댓글11